2018.02.11 (일)

  • -동두천 -6.8℃
  • -강릉 -4.7℃
  • 맑음서울 -6.9℃
  • 구름많음대전 -3.9℃
  • 맑음대구 -2.4℃
  • 맑음울산 -1.5℃
  • 구름조금광주 -1.8℃
  • 맑음부산 -0.7℃
  • -고창 -1.7℃
  • 구름많음제주 2.8℃
  • -강화 -5.5℃
  • -보은 -5.1℃
  • -금산 -3.9℃
  • -강진군 0.4℃
  • -경주시 -2.1℃
  • -거제 0.9℃
기상청 제공

예능공작소



‘코미디빅리그’ 컴Funny 파죽지세 인기 비결은? 2018년 1쿼터 5주 연속 1위 후보!

양세형, 독보적 캐릭터 '양그래'로 인기 견인


‘코미디빅리그(이하 ‘코빅’)’ '컴Funny'가 2018년 1쿼터에서 5주 연속 1위 후보로 거론되며 파죽지세의 인기를 얻고 있어 그 인기 비결에 눈길을 끌고 있다. 

'컴Funny'는 회사에서 벌어질 법한 에피소드를 유쾌하게 그려낸 코믹극. 실수 투성이인 신입사원 양그래(양세형)가 회사 대표(최성민), 대표의 여자친구 복자(홍윤화), 부장(문세윤)과 함께 펼치는 좌충우돌 오피스 코미디를 선보이고 있다.

양세형은 ‘미생’의 주인공 ‘장그래’를 자신 만의 캐릭터로 재해석한 ‘양그래’ 역할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대표 최성민을 상대로 일부러 실수를 하는 듯한 엉뚱함을 보이며, 짠내 나는 신입사원 대신 대표를 일부러 골탕 먹이는 철없는 모습으로 관객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귀여운 먹보 문세윤과 홍윤화의 ‘케미’도 관객들을 포복 절도케 하고 있다. 먹는 일이라면 엄청난 집중력과 적극성을 띈다는 공통점으로 찰떡 케미를 선보이는 두 사람의 뛰어난 연기력이 코너 속 또다른 재미 요소가 되고 있는 것.

2018년 1쿼터가 시작된 이래 5주 째 1위 후보 자리를 놓치지 않고 있는 파죽지세 ‘컴Funny’가 오늘(11일, 일) 방송되는 tvN ‘코빅’ 251회를 통해 어떤 웃음을 선보일 지 기대를 자아내고 있다.

대한민국 웃음의 대세 tvN ‘코빅’은 매주 일요일 저녁 7시 40분에 방송된다.

관련태그

뉴스인스타  코미디빅리그  컴Funny  양세형  문세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