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28 (목)

  • -동두천 -1.2℃
  • -강릉 3.7℃
  • 구름조금서울 -0.8℃
  • 흐림대전 1.0℃
  • 구름많음대구 2.6℃
  • 구름많음울산 3.6℃
  • 연무광주 3.7℃
  • 구름조금부산 4.8℃
  • -고창 0.5℃
  • 연무제주 6.6℃
  • -강화 -1.1℃
  • -보은 0.0℃
  • -금산 -0.3℃
  • -강진군 4.7℃
  • -경주시 2.7℃
  • -거제 4.9℃
기상청 제공

연예계 주간소식



‘예능신이 보우하상’, ‘왕이될상’부터 ‘2018신상’까지, 2018년 꽃길만 걸을 개그맨은 과연 누구?

JDB엔터테인먼트, 동료 개그맨들이 직접 뽑아 더욱 뜻깊다! 특별 어워즈에 유쾌 발랄한 기운 톡톡♬



개그맨 김대희와 김준호 등이 소속된 종합 매니지먼트사 JDB엔터테인먼트가 연말을 맞아 소속 연예인들과 특별한 시상식을 함께 했다.


연말 총 결산 이벤트로서 ‘제1회 JDB어워즈’를 개최해 자체적으로 준비한 상을 직접 주고 받으며 웃음과 행운을 함께 나눈 것. 상은 총 14개 부문에 13명의 (공동수상자, 중복수상자 포함) 수상자로 결정됐으며 독특한 상 이름만큼이나 선정과정 역시 소속 연예인들의 자체 투표로 재치 있게 이뤄졌다. 


올해 활약이 상상 이상으로 두드러진 이에게 주는 ‘상상그이상’의 주인공은 ‘대화가 필요해 1987’로 ‘개그콘서트’에 2년 여 만에 돌아온 김대희였다. 성공적인 복귀로 ‘개그콘서트’에 활기를 더했기에 많은 표를 획득했다고.    


가만히 있어도 기막힌 타이밍과 우연의 일치로 웃음을 유발하고 다니는 행운의 ‘예능신이보우하상’은 김준호가 받았으며 특히 그의 곁에는 “늘 예능신이 함께 하는 것 같다”, “그냥 웃긴 사람”이라는 동료들의 증언이 대다수 쏟아져 나와 현장을 폭소케 했다.   


또 홍인규는 아이디어와 에피소드가 무궁무진한 ‘보부상’을, 권재관은 결과에 연연하지 않고 꾸준히 노력한 ‘노력이가상’과 평소사석에서 가장 재미있는 천생 개그맨에게 주는 ‘개그가일상’을 수상해 동료들의 부러움을 샀다. 이처럼 김대희와 홍인규, 권재관은 총 2관왕을 차지하는 기쁨을 안은 터.  


2018년 가장 전망이 밝은이에게 선사하는 상도 있어 궁금증을 더했다. 앞으로 예능계를 주름 잡을 유망주로 그 이름도 영광스러운 ‘왕이될상’은 동료들의 추천으로 문규박이, 내년의 활약이 더욱 기대되는 ‘2018신상’ 루키는 이세진이 수상, 그는 “열심히 하겠다”고 다부진 각오를 전하며 2018년 꽃길을 걸을 개그맨으로 꼽혔다. 


이밖에도 아무 이유 없이 그냥 상을 챙겨 주고 싶은 ‘상’은 김대희, 홍인규, 김영조가 받았다. 투표에는 축하할 일이 있거나 혹은 “평소에 열심히 하는 친구라 상을 주고 싶었다” 등 나름의 이유가 있어 훈훈한 분위기를 전했다. 또한 동료들 사이에서 올해 가장 예뻐진 연기자로 뽑힌 박소영은 ‘업그레이드면상’의 영예를 안으며 샤방 샤방한 비주얼을 뽐냈다고. 


환상적인 개그와 환상적인 먹방으로 활약한 김민경은 ‘환상’, 똑 부러지고 야무진 개그 못지않게 눈부신 미모로 시청자들을 홀린 김지민은 ‘곱상’, 쉬지 않고 한길만 걸어 ‘개그콘서트’ 롱런의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한 정명훈은 ‘항상’을 수상하며 유쾌함을 배가시켰다.     


‘제1회 JDB어워즈’의 대상 격인 ‘웃음치명상’은 올 한해 안방극장에서 바쁘게 활동한 박나래에게 돌아갔다. 넘치는 개그 감으로 사람들의 횡격막과 허파에 치명상을 입혔다는 것이 사유. “주사로 웃긴 최초의 연기자다”, “다양한 분야에서 웃겼다” 등 동료들의 추천이 앞으로 더 큰 치명상을 입힐 그녀의 활약에 벌써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처럼 동료 개그맨들이 직접 투표해 더욱 뜻깊은 이번 상은 지난해를 잘 마무리하고 오는 2018년을 더욱 파이팅 넘치게 보내고자 하는 데에 의의가 있다. 이 기운을 고스란히 전달받아 새해에도 JDB엔터테인먼트 소속 연예인들의 활동은 활발하게 이어질 예정이다. 

관련태그

뉴스인스타  JDB  김대희  김준호  상상그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