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07 (일)

  • -동두천 1.9℃
  • -강릉 8.6℃
  • 흐림서울 1.9℃
  • 흐림대전 0.9℃
  • 흐림대구 2.4℃
  • 흐림울산 7.1℃
  • 흐림광주 5.1℃
  • 흐림부산 8.2℃
  • -고창 4.6℃
  • 구름많음제주 11.5℃
  • -강화 1.6℃
  • -보은 0.9℃
  • -금산 0.9℃
  • -강진군 7.1℃
  • -경주시 5.1℃
  • -거제 5.8℃
기상청 제공

예능공작소



'뭉쳐야 뜬다' 정형돈, "살가운 동생" 인피니트 성규와 절친된 각별한 사연 공개! '훈훈해~'


방송인 정형돈이 인피니트 성규와 각별한 사이가 된 사연을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14일 오후 방송되는 JTBC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이하 '뭉쳐야 뜬다')에서는 오사카에서 우정 여행을 이어가는 김용만 외 7명의 모습이 전파를 탄다.


저녁식사 자리에서 얘기를 나누던 패키지 팀원들은 중년 개그맨 정형돈과 현직 아이돌 성규가 '우정 여행'까지 올 수 있었던 사연에 대해 물었다. 나이부터 직업까지 달라도 너무 다른 두 사람이 친구가 된 계기를 궁금해한 것이다.


이에 정형돈은 "6년 전쯤 '주간 아이돌'이라는 프로그램을 처음 시작할 때 섭외가 너무 어려웠었다. 그때 처음으로 나와 준 게 인피니트였다"고 인연을 공개했다. 이어 "성규는 그 이후에도 어려울 때마다 연락하면 언제든지 도와준 동생이다. 여러모로 성규가 나에게 제일 살가운 동생"이라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두 사람의 훈훈한 우정을 지켜보던 멤버들은 "맞다. 성규를 처음 봤는데도 참 매력이 있는 사람 같다. 이제 성규는 '뭉쳐야 뜬다' 공식 동생이다"라고 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정형돈과 성규의 뜨거운 우정은 14일 오후 방송되는 '뭉쳐야 뜬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